Route 01 : 시흥 - 광치기 Olle

Routes

EN
CH
JP

EN
CH
JP
Total Distance : 15.1Km  Total Time : 4-5hour   Difficulty :

제주올레에서 가장 먼저 열린 길. 오름과 바다가 이어지는 '오름-바당 올레'다. 푸른 들을 지나 말미오름과 알오름에 오르면 성산일출봉과 우도, 조각보를 펼쳐놓은 듯한 들판과 바다가 한눈에 보인다. 검은 돌담을 두른 밭들이 옹기종기 붙어 있는 들판의 모습은 색색의 천을 곱게 기워 붙인 한 장의 조각보처럼 아름답다. 종달리 소금밭을 거쳐 시흥리 해안도로를 지나 수마포 해변에서 다시금 성산일출봉이 눈앞에 펼쳐진다. 길이 끝나는 광치기 해변의 물빛과 이끼 낀 높낮이가 다른 너럭 바위가 신비로움을 자아낸다.


Wheelchair Accessible Area

Difficulty :

Distance : 4.6km / 종달리 옛 소금밭 ~ 성산갑문 입구
Starting Point : 제주시 구좌읍 종달리 814-5

제주올레가 생겨난 첫 코스인 만큼 풍광이 뛰어나며 전 구간이 포장돼 있어 쉽게 걸을 수 있다. 특히 종달~시흥 해안도로는 제주도 해안도로 중에서 가장 길면서도 가장 아름답기로 손꼽히는 길이다.

Route Tip

종달리와 성산 가는 해안도로에 식당들이 있다. 해녀의집에서 만드는 고소한 조개죽과 전복죽이 인기. 새벽같이 길을 나섰다면 성산에서 먹을 수도 있다.

Olle Trail Ranger


It is not a problem even if it is your first time to the Jeju Olle Trail.
Let go of the fear of an unfamiliarity and bring excitement for new encounters.
  • Lee, Seong Kwan

Official Information Center

You may receive leaflets, guidebooks, and purchase basic souvenirs such as Jeju Olle Passport at the Jeju Olle Information Centers. Do not foret to stop by and get information you needed.

제주올레 공식 안내소 (말미오름 입구)

Location : 서귀포시 성산읍 시흥리 2665-1

운영시간 : 08:00 ~ 17:00(점심시간=12:00~13:00) 명절 설, 추석 당일 휴무

Public Transportation Information

The public transportation system of Jeju Island has been entirely changed recently and still it's changing. Please double check the up-to-date information of the bus number and route before you take it.

*Click the image to download mobile app

Foreign Language Interpretation Services by Tourism Organizations



[Visit Jeju] Jeju Travel Hot Line(Multi language interpretation service)
- +82 -(0)64-740-6000 / Chat service via mobile app also Available
- Operation Hour : Daily 09:00 ~ 18:00



[KTO] 1330 Korea Travel Hotline(Multi language interpretation service)
- Dial 1330 or though mobile app.
- Operation Hour: 24/7

How to find the Starting Point
How to find the way back from the Finishing Point
말미오름

말의 머리처럼 생긴 이 오름의 다른 이름은 두산봉.아래로는 성산포의 들판이 펼쳐져 있고, 정면에 성산 일출봉,그 왼쪽에 우도가 한눈에 보인다.

성산일출봉

10만년 전 수중폭발로 생긴 화산섬으로 모래와 자갈이 쌓여 본섬인 제주도와 연결되었다. 삼 면이 깍아지른 듯한 낭떠러지이고 정상의 거대한 분화구 위에 99개의 바위 봉우리가 빙 둘러서있다. 그 모습이 거대한 성과 같다고 해서 성산, 일출을 볼 수 있어 일출봉이라 부른다.

알오름

이름처럼 새 알을 닮은 오름이다. 말산메라고도 부른다. 성산포의 들판과 성산일출봉, 우도는 물론이고 한라산과 다랑쉬오름등 제주동부의 오름들을 한눈에 볼 수 있다.

종달리 옛 소금밭

사방이 바다지만 염전을 만들 갯벌이 귀한 제주는 소금도 귀했다. 그래서 종달리 사람들은 바닷물을 가마솥에 끓여 소금을 만들었다. 조선 중엽부터 1900년대까지 소금을 끓여 만들었고, 지금은 그 자리에 억새가 무성하게 자라 길의 운치를 더한다.

수마포

조선시대 제주에서 기른 말을 육지로 실어낼 때 말들을 모아서 내보냈던 포구이다. 제2차 세계대전말기 일본군이 파놓은 23개의 동굴진지가 성산일출봉 아래 쪽에 상처처럼 남아있다.